사다리게임 파워볼 라이브스코어 게임 홈페이지 바로가기

[OSEN=한용섭 기자] KBO리그에서 은퇴 후 골프 선수에 도전한 윤석민(34)의 근황은 미국 스포츠 매체에도 소개됐다. 볼티모어와 계약했지만 메이저리그에서 한 경기도 뛰지 못한 과거가 다시 조명됐다. 파워볼사이트

미국 메이저리그 소식을 전하는 매체 ‘MLB트레이드루머스’는 25일(한국시간) ‘NPB와 KBO 노트’ 소식을 전하며 윤석민을 언급했다. 

매체는 “은퇴한 우완 윤석민은 한국에서 프로 골퍼에 도전한다. 윤석민은 KBO리그 기아 타이거즈에서 매우 성공한 선발 투수였다. 2014시즌을 앞두고 볼티모어와 보장 금액 575만 달러에 3년 계약을 했다. 그는 볼티모어에서 한 경기도 던지지 못했고, 대신 트리플A에서 한 시즌을 보냈다. 2015년 볼티모어는 윤석민을 풀어줬고, KIA로 다시 돌아갔다. 2015년 ,16년, 18년 공을 던졌지만 어깨 부상으로 커리어가 중단됐고 은퇴했다”고 전했다. 

윤석민은 2011년 다승, 평균자책점, 탈삼진 등 투수 4관왕에 오르며 MVP까지 차지했다. 2014년 볼티모어와 계약, 메이저리그에 도전했으나 마이너리그에서 올라가지 못했다. 한 시즌만 뛰고 KIA와 4년 총액 90억 원의 계약을 맺고 돌아왔다. 

2019시즌 어깨 부상으로 시즌 아웃됐고, 긴 재활 끝에 은퇴를 선언했다. KBO리그 통산 398경기 77승 75패 86세이브 18홀드 평균자책점 3.29을 기록했다

한편 윤석민은 최근 정푸드코리아와 후원 계약을 했고, 정푸드코리아는 골프선수로서 제2의 인생을 준비하는 윤석민의 KPGA 2부 투어 대회 참가 및 선수활동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orange@osen.co.kr

더보기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기사 이미지

[인터풋볼]신동훈기자=리오넬 메시(33)가 바르셀로나를 떠난다면 누가 그의 자리를 대체할까?

여전히 메시와 바르셀로나의 재계약 소식은 들리지 않고 있다. 메시는 올여름 호셉 마리아 바르토메우 전임 회장의 방만한 경영과 로날드 쿠만 감독의 아쉬운 선수단 관리를 이유로 이적을 선언했다. 바르셀로나가 법적 공방까지 불사하는 태도를 보이자 메시는 잔류를 선택했다.

올 시즌도 바르셀로나에서 메시의 존재감은 절대적이다. 메시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4경기서 7골을 넣으며 팀 내 득점 1위에 올랐다. 이어 메시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라리가 15라운드 레알 바야돌리드전서 득점을 넣어 644골에 성공했다. 이는 펠레가 기록한 단일클럽 최다 득점을 새롭게 갱신하는 골이었다.파워볼실시간

메시와 바르셀로나 계약은 2021년 6월에 만료된다. 따라서 메시는 내년 1월부터 보스만 룰에 의거해 타팀과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 팬들 입장에선 바르셀로나서 749경기에 나서 644골 283도움에 성공하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우승 4회, 라리가 우승 10회 등을 선사했고 발롱도르만 6회를 차지한 역대 최고의 선수를 공짜로 내보내는 장면을 보기 원치 않을 것이다.

스페인 ‘마르카’는 25일 메시가 바르셀로나를 떠날 경우, 그를 대체할 옵션들을 나열했다. 해당 매체는 “바르셀로나는 4명의 공격수를 선택할 수 있다. 우선 라우타로 마르티네스다. 마르티네스는 메시가 없는 바르셀로나에 득점력을 높여줄 것이다. 이어 파리생제르맹(PSG)의 네이마르 컴백도 고려해볼 사항이다. 현재 회장 선거에 나선 후보들은 네이마르 영입을 공약으로 내세웠다”고 전했다.

이어 ‘모하메드 살라도 해당된다. 살라는 최근 인터뷰를 통해 ‘리버풀에서 남고 싶지만 바르셀로나 혹은 레알로 이적할지 아무도 모른다’고 말한 바 있다. 내부에서 대체자를 찾을 수도 있다. 안수 파티는 메시와 같이 바르셀로나 유스 시스템을 통해 성장한 성골 유스다. 라리가, 바르셀로나, 스페인 대표팀 최연소 기록을 갈아치우며 잠재력을 증명했다”고 덧붙였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한보름 인스타

한보름이 인형 비주얼을 자랑했다.

26일 배우 한보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제촬영끝나고민정이가찍어줌 오늘은 오삼광데이”라는 게시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보름은 후드티에 패딩을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커리어우먼 서아와는 180도 달라진 한보름의 편안한 스타일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청순하고 대학생처럼 프리한 자태를 뽐내고 있는 한보름의 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한보름은 KBS2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 SBS Plus 예능 ‘트렌드 레코드’에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독도, 일본의 고유영토” 억지 주장

[도쿄=AP/뉴시스]지난 9월 16일 스가 요시히데 일본 내각이 새롭게 출범한 가운데 가토 가쓰노부 신임 관방장관이 기자회견을 가지고 있다. 2020.09.18.
[도쿄=AP/뉴시스]지난 9월 16일 스가 요시히데 일본 내각이 새롭게 출범한 가운데 가토 가쓰노부 신임 관방장관이 기자회견을 가지고 있다. 2020.09.18.

[서울=뉴시스] 김예진 기자 = 우리 해군이 이달 초 독도방어훈련을 실시한데 대해 일본이 반발하고 나섰다.

NHK, 산케이 신문에 따르면 가토 가쓰노부(加藤勝信) 관방장관은 지난 25일 기자회견에서 이달 4일 우리 군이 비공개로 독도방어훈련을 실시한 데 대해 “한국 측에 대해 즉각 강하게 항의했다”고 밝혔다.

그는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명)는 역사적 사실에 비춰봐도, 국제법 상으로도 일본 고유의 영토인 점을 감한하면 (한국의 독도방어훈련은) 받아들일 수 없다. 극히 유감이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그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독일 베를린에 일본군 위안부를 상징하는 ‘평화의 소녀상’이 설치된 데 대해서도 “극히 유감이다. 이러한 움직임은 일본 국내 한국에 대한 감정을 현저하게 악화시킨다”라고 말했다.

오는 28일이 한일 위안부 합의가 5주년이 되는 날이라면서 “일본은 약속한 조치를 전부 실시했다. 한국 측의 한일 합의의 착실한 실시를 강하게 요구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영상 바로보기

영상 바로보기

[뉴스엔 김노을 기자]

김은희 작가가 ‘만화광’ 어린 시절을 고백했다.

김은희 작가는 12월 26일 방송된 KBS 2TV ‘북유럽’에서 잠도 안 자고 만화 가게에 상주하던 시절을 회상했다.

그는 “어린 시절에 만화 가게에서 밥도 안 먹고 만화책만 보다가 쓰러져서 실려간 적이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파워볼게임

이어 “‘공포의 외인구단’, ‘사자여 새벽을 노래하라’ 같은 만화책을 무척 좋아했다. 그때 읽은 책들이 지금의 저를 만든 것”이라고 말했다.

또 “그 만화 가게 주인이 나를 기억하신다. 어머니께서 야쿠르트를 돌리셔서 더 잘 기억하신다. 저를 보고 ‘너구나. 만화 보다가 쓰러진 애’라고 하셨다”고 털어놨다.

옆에서 이를 듣던 장항준 감독은 “네가 김은희라고 말씀드렸어?”라고 물어봐 좌중을 폭소케 했다. (사진=KBS 2TV ‘북유럽’ 방송 캡처)

뉴스엔 김노을 wiwi@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Leave a Comment